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로고

광주서 승용차 카페로 돌진, 8명 부상…"급발진"

노승현 기자 | 기사입력 2024/04/18 [15:44]

광주서 승용차 카페로 돌진, 8명 부상…"급발진"

노승현 기자 | 입력 : 2024/04/18 [15:44]
본문이미지

▲ 카페로 돌진한 승용차에 7명 중경상…"급발진"    

 

광주 도심에서 영업 중인 카페 내부로 승용차가 돌진해 8명이 중경상을 입었다.

18일 낮 12시 14분께 광주 동구 대인동 한 상가 건물 1층 카페로 60대 남성 A씨가 몰던 그랜저IG 승용차가 돌진했다.

이 사고로 카페 손님 6명과 종업원 1명, A씨 등 총 8명이 크고 작은 상처를 입었다.

 

부상자들은 대학병원 등으로 옮겨져 치료받고 있으며, 다행히 모두 생명에는 지장이 없다.

사고 당시 A씨는 음주 상태는 아니었으며 무면허 운전도 아닌 것으로 조사됐다.

A씨의 그랜저IG 승용차는 은행빌딩과 백화점 건물 사이 일방통행 이면도로 50m가량을 질주하다가 영문 알파벳 'T'자 형태의 갈림길 초입에 있는 카페로 돌진했다.

사고 부상자와 목격자들은 승용차가 대형 유리창으로 된 외벽을 뚫고 카페 안으로 들어왔고, 의자와 탁자를 잇달아 타고 올라 차량 앞부분이 위로 들리고 나서야 멈춰 섰다고 경찰에 진술했다.

A씨는 경찰 기초 조사에서 차량 급발진 현상으로 인한 사고라고 주장한다.

경찰은 차체 정밀 감식을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의뢰해 급발진 여부 등 정확한 사고 경위를 규명할 예정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사건/사고 News

더보기

이동
메인사진
전남경찰, 보행자 중심 교통문화 정착을 위한 대국민 캠페인 실시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