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로고

군산시, 고독사 예방을 위해 AI 네이버 케어콜 사업 확대 실시

홍승연 기자 | 기사입력 2024/07/10 [08:53]

군산시, 고독사 예방을 위해 AI 네이버 케어콜 사업 확대 실시

홍승연 기자 | 입력 : 2024/07/10 [08:53]

▲ 군산시, 고독사 예방을 위해 AI 네이버 케어콜 사업 확대 실시


[더연합타임즈=홍승연 기자] 중장년 1인 가구와 독거 어르신 세대가 급증하면서 군산시가 고독사 예방 및 안부를 위해 시범운영되었던 AI 네이버 케어콜(안부전화) 사업을 금년 7월부터 확대 실시한다.

AI 네이버 케어콜은 주 1회 AI가 자동으로 전화를 걸어 건강 · 식사 · 수면 · 운동 · 외출 등 안부 확인을 묻고 관리해 주는 서비스로 서울, 경기, 인천 등 수도권 및 지방 일부에서 시행되고 있다.

군산시는 지난해 7월 취약계층의 건강관리와 고독사 예방을 위해 나운3동에 시범 운영했고 좋은 반응을 얻게 되면서 올해 27개 읍면동으로 확대 실시하게 되었다고 밝혔다.

AI 네이버 케어콜은 사람처럼 자연스러운 대화가 가능한 AI가 대상자와 이야기를 하면서 건강 상태를 확인하고 영양 섭취와 신체활동을 유도해준다.

여기에 일상적인 대화까지 가능해 중장년 1인 가구와 홀몸 어르신들이 겪는 고독감을 해소해준다는 평가다.

특히 단순한 대화 상대가 아니라 대상자의 신체적 위험 상황까지 분석해 읍면동 담당자에게 즉각 보고, 사후조치를 할 수 있게 해, 고독사 예방에도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군산시 관계자는 “AI 네이버 케어콜 서비스가 고독사 예방에 많은 도움이 되기를 기대하며 앞으로도 군산시는 고독사 예방을 위해 더 힘써 나가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사건/사고 News

더보기

이동
메인사진
원희룡 "'어대한' 꺾여…韓, 정치경력 25년에 처음보는 스타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