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로고

과학기술정보통신부, 바이오 분야 R&D 쇼케이스 개최

바이오 분야 중점기술의 연구 성과가 한자리에 모이다

홍승연 기자 | 기사입력 2023/03/17 [10:34]

과학기술정보통신부, 바이오 분야 R&D 쇼케이스 개최

바이오 분야 중점기술의 연구 성과가 한자리에 모이다

홍승연 기자 | 입력 : 2023/03/17 [10:34]

▲ 한국생명공학연구원 오가노이드 관찰


[더연합타임즈=홍승연 기자]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3월 17일 강남 한국과학기술회관에서 ‘바이오 분야'R&D 쇼케이스'’를 개최한다.

본 행사는 과기정통부 소관 중점기술의 사업(연구) 성과를 국민과 언론에 알리고, 현장 소통・공감을 통해 과학기술의 중요성을 공유하고자 마련된 것으로, 바이오 분야를 시작으로 금년말까지 분야별 이어달리기 방식으로 계속 개최될 예정이다.

과기정통부'R&D쇼케이스'시리즈의 첫 번째 분야인 바이오는 국민생명·건강은 물론 코로나19 사례에서 보듯 국가 안보 관점에서도 중요할 뿐 아니라, 경제적·산업적 잠재력을 큰 분야로 작년 10월 정부 차원에서 집중‧육성하기로 한 ‘12대 국가전략기술’ 중 하나로 ‘첨단바이오’ 분야가 선정된 바도 있다.

이번 전시회에서는 성균관대학교의'콘크리트 균열 자기치유 미생물 발굴', 고려대학교의'약물전달과 뇌신호 측정을 위한 초경량 무선 브레인칩', 이오플로우의'인슐린 의존성 당뇨인을 위한 웨어러블 인슐린 자동 주입시스템' 및 아이센스의'스마트 헬스케어 시스템 구축을 위한 초소형 연속혈당측정기'등 주요 성과들을 확인할 수 있으며, 한국생명공학연구원의'오가노이드(미니장기) 실물 관찰'과 한국뇌연구원의'뇌파로 조정하는 드론'등 바이오 기술을 활용한 프로그램도 체험할 수 있다.

또한, 오가노이드 기술을 이용한 중추신경 손상 모델과 이를 치료할 수 있는 후보물질 발굴 기술을 개발한 고려대학교 의과대학 선웅 교수와 초소형 크리스퍼 유전자가위 기술 개발을 통해 글로벌 제약회사와 최대 3.5억 달러 규모의 공동연구 계약을 체결한 한국생명공학연구원 김용삼 박사의 특별 강연도 개최된다.

더불어, 일반국민들에게 쇼케이스에서 소개되는 바이오 분야 상식과 주요 연구성과물에 대한 관심을 높이고자 바이오 분야와 관련한 퀴즈행사를 통해, 갤럭시 워치 등의 상품을 지급하는 이벤트도 진행된다.

과기정통부 구혁채 기초원천연구정책관은 “바이오 분야 주요 연구성과 공유・활용 기회를 확대하여 연구성과가 사업화로 직접 이어질 수 있는 협력적 생태계 조성이 중요하다”고 강조하면서, 앞으로도 “신기술·신산업 창출 가능성을 고려한 기초・원천 핵심기술 선별 및 선택과 집중을 통한 전략적 지원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사건/사고 News

더보기

이동
메인사진
초1 예비소집 불참 아동 116명 소재불명…경찰 수사중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